밤잠 설치게 하는 폭염... 서울, 11일 연속 열대야 현상

August 1, 2018

뉴스 링크: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8/08/01/0200000000AKR20180801022300004.HTML?input=1195m

 

 

 

부산·광주도 10일 넘게 열대야 계속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찌는 듯한 폭염으로 서울에서 11일 연속으로 열대야 현상이 나타나는 등 전국 곳곳에서 열대야가 이어지고 있다.

1일 기상청에 따르면 전날 밤부터 이날 오전 6시까지 서울의 최저기온은 27.8도를 기록해 열대야가 발생했다.

 

열대야는 오후 6시 1분부터 다음날 오전 9시까지 밤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아래로 내려가지 않는 현상을 가리킨다. 서울의 열대야는 11일째 이어지고 있다.

지난밤 인천(27.9도), 수원(26.6도), 청주(26.6도), 대전(26.3도), 광주(26.2도), 부산(27.1도), 여수(27.1도) 등에서도 열대야가 나타났다.

부산은 15일째, 광주와 대전은 12일째, 여수는 14일째 열대야가 이어지고 있다. 19일 동안 열대야가 계속됐던 포항은 지난밤 최저기온이 24.7도로 떨어져 열대야 행진을 일단 멈췄다.

 

폭염이 수그러지지 않고 있어 열대야 현상은 한동안 계속될 전망이다.

 

기상청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 경보가 발효된 가운데 낮 최고기온이 평년보다 4∼7도 높은 35도 이상 오르면서 무더위가 계속 이어지겠다"며 "밤사이에도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많겠다"고 예보했다.

 

ljglor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01 08:09 송고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Featured Posts

폭염의 원인과 대책관련 심포지엄 개최!

November 26, 2019

1/3
Please reload

Recent Posts
Please reload

Archive
Please reload

Search By Tags
Please reload

© 2023 by Kant & Rider. Proudly created with Wix.com

  • Facebook Clean
  • Twitter Clean
  • White Google+ Icon
  • LinkedIn Clean